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코로나19 대응 호려울 마을지킴이 활동 시작보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17일 취약계층에 방역물품 전달

세종특별자치시 보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한상진)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해 취약계층을 발굴하고 방역물품 및 생필품을 지원하는 ‘호려울 마을지킴이 사업’을 운영한다.

이번 사업은 보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하반기 민관협력 사업으로, 경제적 여건에 관계없이 누구나 안전하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업이다.

보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17일 취약계층 50가구에 마스크 등 방역물품 및 추석맞이 햅쌀을 각 가정에 전달하는 것으로 사업의 시작을 알렸다.

앞으로도 보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 중심이 되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취약계층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활동들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한상진 보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지역사회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과 함께 안전한 마을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