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금강유역환경청,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연휴 전, 환경오염물질배출업소, 환경기초시설 등 현장 점검

금강유역환경청(청장 박하준)은 ‘추석 연휴 기간 및 연휴 전 환경오염행위 예방을 위한 특별감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감시는 연휴 기간 취약시기를 틈탄 환경오염물질의 불법 배출행위를 예방하고, 연휴 기간 중 발생 가능한 환경오염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감시 효율을 높이기 위해 연휴 기간 전과 기간 중 2단계로 구분하여 실시할 예정이다.

단계별 세부계획을 살펴보면, 연휴 전(오는 21~29일)에는 전년도 환경법 위반사업장 등 환경관리 취약업소에 특별감시계획을 통보하여 사업장의 자율적인 점검 및 정비를 유도하고, 대기·폐수·폐기물 등 환경오염물질배출업소, 유해화학물질취급업소, 공공하·폐수처리시설 및 환경영향평가사업장 등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하여 환경오염행위를 예방할 계획이다.

다만, 코로나19 방역관련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 중임을 감안하여 점검 시 사업장 사무실 내 서류점검 지양, 드론 등 과학 장비를 활용한 현장 시설 위주 점검으로 점검 효율은 높이고 대민 접촉은 최소화할 계획이다.

연휴 중(오는 30~10월4일)에는 환경오염사고 신고·접수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해 24시간 상황실을 운영하고, 특별감시반을 편성하여 주요 하천 등 오염우심지역에 대한 순찰을 강화하여 불법오염행위에 대비할 계획이다.

박하준 금강유역환경청장은 “관리·감독이 소홀해질 수 있는 추석 연휴 기간에 환경오염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연휴 전에 사업장 스스로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자체 비상연락망을 정비하여 환경오염사고에 철저히 대비해 줄 것”을 요청하면서, “환경오염사고 및 불법오염행위 예방을 위해서는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신속한 제보가 중요하므로, 환경오염사고 및 불법오염행위 발견 시 128번(환경신문고, 휴대전화의 경우 지역번호+128번)으로 즉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