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정치
MBC, 적자에도 정수장학회 기부금은 149억원 지출방문진이 최다출자자인 방송사업자 MBC, 법적 의무 있는 출연금은 지급 안해

MBC가 지속적인 경영 적자에도 불구하고 매년 정수장학회에 수십억의 기부금을 지급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간사) 의원이 방송문화진흥회로 (이하 방문진)부터 제출받은‘MBC 배당금 및 진흥회 출연금 현황’을 분석한 결과, 2015년부터 올 해까지 정수장학회에 149억 6000만 원의 기부금을 지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MBC의 지분은 방문진 70%, 정수장학회가 30%를 가지고 있는 상황이며, 이에 따른 배당금을 지급받도록 되어 있다.

지분구조에 따른 배당금과는 별개로 MBC는 방문진에 영업이익의 100분의 15에 해당하는 금액을 출연해야 하는 법적 의무가 있지만 2015년 이후 4차례나 출연금을 지급하지 않았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