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식당ㆍ카페 방역지킴이 운영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 활용 다중이용시설 순회 계도․홍보 활동

 
▲ 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 활동 모습.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오는 15일까지 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을 활용하여 식당ㆍ카페 등 중점관리시설을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핵심 방역지침 준수를 위한 계도ㆍ홍보 활동을 한다고 12일 밝혔다.

방역 지킴이들은 ▲ 출입자 명부 관리(전자출입명부 이용 및 수기명부 비치) ▲ 마스크 착용 의무 등 방역수칙 게시 및 준수 안내 ▲ 영업 전ㆍ후 시설 소독 ▲ 카페(영업시간 전체 포장ㆍ배달만 허용), 식당(21시~익일 05시 포장ㆍ배달만 허용) 영업시간 준수 여부 등을 점검한다.

구는 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 등 민간 인력 활용뿐 아니라 자체방역 점검도 지속해서 진행하여 안전한 식품 접객 환경 조성에 철저히 할 계획이다.

장종태 청장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일상으로 빠른 복귀를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 수시로 손 씻기 등 개인위생 관리와 5명부터의 사적 모임 금지 등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