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대전
대전시, 품격을 올리는 ‘도시경관 닥터제’ 시행도시미관을 저해하는 건축물 점검 및 개선 방향 등 컨설팅

대전시는 고품격 도시경관 구현을 통한 도시경쟁력 강화를 위해 3월부터‘도시경관 닥터제’를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도시경관 닥터제’는 주변 환경과 부조화로 도시미관을 저해하는 공공건축물·공간·시설물·옥외사인 등을 점검·정비하고, 개선방향 등을 컨설팅하는 제도이다.

시에 따르면,‘도시경관 닥터제’의 운영절차는 도시경관과 직원 3개조 6명이 건축물·공간·시설물·옥외사인 분야에 대해 월 3회 정기점검을 실시하고 경관·공공디자인·옥외광고물위원회 등으로 구성된 경관전문가 등이 자율점검을 한 후 점검 결과를 관리기관으로 통보한다.

이어, 관리기관은 점검결과에 대해서 개선방법, 사업비 등을 검토하고, 시설물 정비 시 공공디자인 컨설팅을 통해 기존보다 향상된 디자인을 권장 적용한다.

대전시 김준열 도시주택국장은 “도시경관 닥터제 시행을 통해 도시 환경을 저해하는 시설물 등을 점검 정비함은 물론, 도시경관에 대한 전문가 자문을 통해 대전시만의 특색 있는 도시경관을 가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