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대전
아동이 안전한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더욱 박차대전 서구, 세이브더칠드런과 아동 권리 증진 업무 협약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24일 청사 갑천누리실에서 세이브더칠드런 대전서부지부(지부장 유혜영)와 아동에게 안전한 기관 만들기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아동 관련 기관 종사자 교육과 컨설팅을 통해 아동 위험 발생을 최소화하고 지역사회 내 모든 기관이 아동에게 안전한 기관이 될 수 있도록 아동 안전 보호 체계를 마련하는데 협력할 예정이다.

우선 내달부터 세이브더칠드런은 서구 지역아동센터 12개소를 선정하여 종사자 및 보호자 교육, 센터별 아동 안전 보호 행동강령 마련 등 아동 권리 옹호 활동을 진행하고, 구는 효율적인 사업 진행을 위한 행정지원과 사업 모니터링 등을 함께 추진하게 된다.

장종태 청장은 “지역 내 아동보호 체계를 만들어 모든 아동이 충분한 권리를 누리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아동친화도시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이브더칠드런은 1919년에 설립되어 아동의 생존, 보호, 발달 및 참여의 권리실현을 목표로 전 세계 약 120개 국가에서 활동하는 국제구호개발 NGO 단체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