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1만 2000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 무상 보급11월까지 독거 어르신 가구 등 방문해 경보기 설치와 소화기 보급 예정

 
▲ 주택용 화재감지기를 설치하는 소방공무원.

충남소방본부가 오는 11월까지 도내 1만 2000가구를 대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무상 보급한다.

도 소방본부는 독거 어르신 등 화재에 취약한 가구를 중심으로 대상을 확정하고 보급을 추진할 계획이다.

소요 예산은 총 3억 8000만 원(전액도비)이며, 1가구당 주택용 화재경보기 2대와 소화기 1대가 설치된다.

강종범 소방본부 화재대책과장은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화재경보기로 주택화재 예방을 위해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소방시설”이라며 “화재에 안전한 충남을 만들기 위해 보급에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2012년 주택화재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충청남도 주택에 설치하는 소방시설의 설치 기준 조례’를 제정한 바 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