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양준혁 선수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아동학대 예방 행사 등 참여…“‘아이 키우기 좋은 충남’ 함께 만든다”

▲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로 양준형 전 프로야구선수를 위촉하고 있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충남도가 양준혁 전 프로야구 선수를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로 위촉, 도정 최우선 과제인 ‘아이 키우기 좋은 충남’을 함께 만들어 간다.

도는 4일 서울 켄싱턴호텔여의도에서 양승조 지사와 양준혁 전 선수, 양준혁야구재단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식을 개최했다.

양 전 선수에 대한 이번 홍보대사 위촉은 아동학대 예방에 대한 도민 인식 제고와 아동복지 관련 정책 추진 시 도민 참여율 및 효과성 제고 등을 위해 추진했다.

야구해설가와 방송인 등으로 활동 중인 양 전 선수는 취약계층아동을 대상으로 한 야구단을 운영 중이며, 보건복지부 등에서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로도 위촉돼 활동하고 있다.

양 전 선수는 앞으로 2년 동안 아동학대 예방 관련 도의 행사나 사업 등에 참여하게 된다.

이날 위촉식에서 양 지사는 “78.6%가 가정에서 부모에 의해 발생하는 아동학대의 특성상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는 누군가의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의 발견을 더욱 어렵게 하고 있다”라며 “이웃 아이에게 관심을 갖고 살펴보고, 적극적으로 신고하는 문화가 어느 때보다 중요한 이유이자 이번 아동학대 예방 홍보대사 위촉식이 갖는 의미”라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어 ▲아동학대 대응 강화 종합계획 수립 ▲아동학대 국민감시단 캠페인 업무협약 체결 등 도의 정책을 소개한 뒤 “양준혁 씨의 파워풀한 타구처럼 지역사회 아동학대 문제도 우리의 근심 밖으로 날려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