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세종
국회법 개정안 상반기 처리 집중실천 활동 돌입세종시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 국회법 개정 촉구 SNS 인증샷 릴레이 캠페인

 
▲ 국회법 개정안 손피켓.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골든타임이자 마지노선인 6월 임시국회를 앞두고, 국회법 개정안 상반기 내 처리를 촉구하는 범시민 집중실천 활동이 시작된다.

세종특별자치시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센터장 김수현) 는 오는 14일부터 국회법 개정을 촉구하기 위한 다양한 실천활동을 펼쳐나갈 것을 예고했다.

이번 실천활동은 여야 합의로 설계비를 확보하고, 여야 합의로 공청회까지 개최하였으며, 여야 모두 국회법 개정안을 발의하고, 여야 지도부 선출을 마친 만큼 6월 임시국회에서 여야 합의에 의해 국회법을 개정하는 것이 국회의 최소한의 책무이자 대국민 약속 이행이라는 것을 강조하기 위해 계획됐다.

실천활동은 ▲SNS 인증샷 릴레이(개인/단체) ▲거리현수막 게시(단체) ▲국회 앞 릴레이 1인 시위 ▲충청권(또는 전국 단위) 시민사회 기자회견 등 다방면으로 진행되며, SNS 인증샷 릴레이와 거리현수막 게시는 일반 시민들도 동참할 수 있다. 자세한 참여방법은 14일(월)부터 세종시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 홈페이지 (http://www.sjcitycenter.or.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회 앞 릴레이 1인 시위는 충청권공대위와 행정수도완성시민연대, 세종시의회 행정수도특위를 중심으로 16일(수)부터 30일(수)까지 매일(주말 제외)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실천활동을 기획한 김수현 센터장은 “여야 합의를 통해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예산 147억원을 확보하였고, 올해 2월에 법제화를 위한 공청회까지 마친 상황에서 국회법 개정이라는 마지막 관문만 남았다”며 “균형발전이 더 이상 미뤄져서 안되는 국가의 중대한 의제인 것처럼 국회세종의사당 건립 역시 같은 맥락이다. 여야의 통큰 결단과 대승적인 합의로 국회법을 상반기에 개정하여 올해가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초석을 다진 역사적인 해로 기록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향후 국회의 국회법 개정안 처리 여부에 따라 대응수위가 고조될 수도 있어 국회법 개정에 대한 여야의 입장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