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교육
대전교육청, 공유재산 실태조사 실시재산관리의 효율성 및 투명성을 도모하기 위한 실태조사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오는 26일부터 9월 17일까지 공립 각급학교(유치원, 각종‧특수학교 포함) 및 교육기관을 대상으로 국·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공유재산 실태조사는 각 학교 공유재산의 실제 이용 현황 파악 및 체계적인 재산관리를 위해 실시한다.

먼저 학교 및 기관의 자체 조사를 통해 관리하고 있는 토지 및 건물의 실제 현황과 각종 공부 대장을 비교하여 누락된 재산을 K-에듀파인에 등재할 예정이다.

또한, 제출한 자료에 대한 교육청의 검토‧확인을 통해 시교육청 및 교육지원청별 각 10개 학교 및 기관을 선정하여 직접 찾아가는 현장중심의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병행하는 등 내실있는 실태점검을 할 계획이다.

대전교육청 조영준 재정과장은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재산대장을 현행화‧ 전산화하여 공유재산을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관리할 방침”이라며 “실태조사 결과에 따라 필요한 행정적 조치를 이행함으로써 재산권 보호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중 기자  kimmj258 @hanmail .net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