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대전 중구, 추석맞이 불법광고물 특별정비동자율정비대, 수거보상제 참여자 등 민관합동으로 대대적 정비

 
▲ 도로변 불법 유동광고물 특별정비에 나선 중구청 공무원.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가 추석 맞이 깨끗하고 쾌적한 가로환경 조성을 위한 불법 유동광고물 특별정비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정비는 각 동 자율정비대, 옥외광고협회, 수거보상제 참여자 등 민관합동으로 오는 29일까지 대대적으로 실시한다.

정비대상은 톨게이트, 교량 등 구 진출입로, 주요교차로, 점포밀집지역, 전통시장 등에 불법으로 설치한 현수막, 에어풍선, 입간판 등이다.

또한, 정비 후에도 반복적으로 설치하는 아파트분양광고, 헬스광고 등 불법현수막은 과태료 부과 등 강력한 행정처분을 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불법광고물이 근절될 수 있도록 자발적인 협조를 당부한다”며, “지속적인 불법광고물정비로 깨끗하고 안전한 중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