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정치
원희룡 예비후보, 경기‧충남‧대전 기반다지기에 나서“가장 강력한 후보, 당의 미래 책임질 수 있는 주자로 원희룡 값어치 보일 것”

원희룡 예비후보는 15일 경기, 충남, 대전 지역을 잇달아 방문하여 당내 기반 다지기에 나섰다.

첫 일정으로 국민의힘 경기도당에 방문하여 주요 당직자 간담회를 갖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성원 경기도당위원장을 비롯한 당직자들이 참석했다. 원 예비후보는 “이번 선거는 이재명을 잡는 선거”라며, “이재명과 1대1로 맞붙어도 당당하게 이길 수 있는 드림팀, 어벤져스를 4강으로 보내서 치열하게 경쟁하고 대표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성원 위원장은 “우리 당의 큰 인재, 소중하게 가꿔온 인재, 원희룡 후보가 이제 대한민국을 위해 힘쓸 수 있도록 큰 응원과 성원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언급했다. 특히 원 예비후보는 “가장 강력한 후보, 당의 미래를 책임질 수 있는 주자로서 원희룡 값어치를 보일 것”이라 피력했다.

원 예비후보는 이어 충남도당을 방문했다. 원 예비후보는 “아름답고 감동적인 경선되도록 게임 질서 메이트 역할까지 하겠다”며, 경선과정의 원팀정신을 강조했다. 또한 자신은 “민주당과의 본선에서 붙으면 절대 안 진다”며, 토론회, 검증, 국가 운영 능력 면에서 본선 경쟁력이 있음을 호소했다. 특히 “정권교체 위해 모든 걸 바칠 것”이라며 “우리 당이 대한민국의 주인된 당으로 당원들이 자랑스러울수 있는 동지로서 변함없이 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원 예비후보는 대전시당을 방문했다. 지역 발전 방안과 관련, “충청권 메가시티 조성은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새로운 성장 추동력이 될 것”이라며, “지역특성별 미래 먹거리 성장판을 함께 만들겠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정권교체의 주역 만들어주시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원희룡 예비후보는 15일 1차 컷오프를 통과했다. 원 예비후보는 “이제부터 시작”이라며 “본격적인 토론에서 정권교체를 위한 확실한 승리카드 원희룡의 실력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