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국립세종수목원, 개원 1주년 ‘한 손 愛 배움터’ 열어9일부터 11월 6일까지 사계절전시온실 앞에서 주말 운영

 
▲ 향기 한스푼 교육 현장.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소속 국립세종수목원(원장 이유미)은 개원 1주년을 맞아 오는 9일부터 11월 6일까지 주말에 온 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한 손 愛(애) 배움터’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 손 愛(애) 배움터’는 친환경 발포세라믹 소재를 활용해 한 손 크기의 작은 화분에 우리나라 자생식물인 둥근잎꿩의비름 식물을 심는 ‘한 뼘 정원’, 티트리, 라벤더 등과 같은 허브 식물의 에센스오일을 활용하여 손소독제를 만드는 ‘향기 한 스푼’ 교육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이번 교육에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헌신적으로 애쓰는 의료진 및 소방대원 응원을 위해 체험활동 시간을 따로 마련하여 운영한다.

코로나19 방역 관계자의 프로그램 참여방법은 국립세종수목원 홈페이지 교육예약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그 외 수목원 관람객은 현장 접수로 운영된다. 교육비는 무료이며 주말(토·일)에만 운영한다. 문의 사항은 교육서비스실(☏044-251-0002)로 확인할 수 있다.

김혜윤 교육서비스실장은 “국립세종수목원이 개원 1주년을 맞아 관람객 뿐만 아니라 국민들의 건강을 위해 희생을 보여주고 계신 의료진에게 조금이나마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응원하기 위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단풍이 짙어져가는 가을 정취를 국립세종수목원에 방문하여 다양한 체험활동과 함께 힐링의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