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정치
2022년도 부동산시장 변화 및 전망 토론회 참석대전시의회 권중순 의장, “부동산 정책 마련의 소중한 자리되길”

   
▲ 2022년도 부동산시장 변화 및 전망 토론회 참석한 대전시의회 권중순 의장.

대전시의회 권중순 의장은 24일 목원대학교에서‘2022 부동산시장 전망 및 코로나시대 이후 주거트렌드 변화’라는 주제로 열린 토론회에 참석했다.

뉴스1 대전․충남취재본부가 주최하고 목원대학교,한국공인중개사협회,힐링건설이 주관하는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한 가운데 환영사 및 축사, 주제발표와 토론회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김덕례 주택산업연구원 선임연구위원(2022 전국 부동산시장 전망) ▲박원갑 KB국민은행 수석전문위원(코로나시대이후 주거트렌드 변화) ▲박유석 대전과학기술대 교수(2022 대전․세종․충남 부동산시장 전망)가 각각 주제발표를 했다.

토론회는 정재호 목원대 교수(금융부동산학과)가 좌장을 맡아 진행됐으며 ▲김태훈 사무관(세종시 주택과) ▲나형근 상무(계룡건설산업 개발본부) ▲서용원 지부장(한국공인중개사협회 대전시지부) ▲이수욱 소장(국토연구원 부동산시장연구센터) ▲이효식 과장(대전시 주택정책과) 등이 토론자로 참여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권중순 의장은 축사를 통해“부동산 시장은 다양한 사회․경제적 상황에 따라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또 최근 주택시장의 안정화는 그 어느 때보다도 시급한 과제가 됐다”며“사람이 생활하는데 필수적인 요소가 안정적인 주거환경이니 만큼 이에 대한 사회적 합의를 위해 충분한 토의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오늘 토론회가 코로나19로 인한 주거트렌드 변화 등 다양한 변화요소를 확인하고 더 나은 정책 마련을 위한 소중한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며“대전시의회도 변화하는 환경에 맞추어 시민 여러분을 위한 부동산 시장 운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