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교육
기술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교원창업 포럼’ 개최한밭대, 교원창업의 현실과 미래에 대한 다양한 의견 제시

   
▲ 국립 한밭대 ‘교원창업 포럼’ 모습.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24일 대전 라마다 호텔에서 기술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교원창업 포럼’을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개최했다.

2회째를 맞은 이번 포럼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창업교육 거점대학 사업의 일환으로 개최됐으며, 창업생태계에서 교원창업의 현실과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하여 토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한밭대 최병욱 총장의 환영사와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문미옥 원장, 한국연구재단 남기곤 학술진흥본부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기조강연, 주제발표, 토론의 순서로 진행됐다.

첫 번째 세션은 한국과학기술원 배중면 교수가 ‘교원창업의 현실과 미래’를 주제로 기조강연을 했으며, 배 교수는 교원창업 후 현재 기술고문을 하고 있는 자신의 경험에 기반한 현실감 있는 강연으로 현장의 큰 호응을 얻었다.

두 번째 세션은 교원창업 활성화를 위한 주제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첫 주제 발표자는 한밭대 전자공학과 교수이자 ㈜엠에스엘 대표이사인 정연호 교수로 ‘교원창업과 지역사회 공헌’을 발제하고, 이후 한국과학기술원 김영태 창업원장, 박종태 충남대 교수(㈜카보엑스퍼트 대표이사), 대덕벤처파트너스 정재갑 상무가 토론했다.

토론에서는 정연호 교수가 창업한 기업의 지역사회 공헌 사례를 공유하고, 우리나라 교원창업의 현주소와 필요사항에 대하여 대학, 민간, 창업자의 관점에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두 번째 주제 발표는 한밭대 변영조 기업가정신센터장이 ‘한국의 대학 교원창업 생태계’를 발제한 후, 과학기술정책연구원 김선우 단장, 한밭대 우승한 교수(㈜엘그린텍 대표이사), 쿨리지코너 인베스트먼트 권혁태 의장이 참여해 토론을 이어갔다.

토론내용은 우리나라 창업 지원환경, 주요 정책 방향, 제도, 정부지원 프로그램의 현주소에 대한 논의와 향후 방향에 대한 토론이 이루어졌다.

변영조 기업가정신센터장은 “창업생태계에서 교원창업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대학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며, “이번 포럼에서 교원창업의 현실과 향후 방향에 대한 논의가 깊이 있게 다루어진 결과를 토대로 앞으로 교원창업을 활성화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명중 기자  kimmj258 @hanmail .net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