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국립자연휴양림, 충북 학생 성장 아웃도어 스쿨 운영국립자연휴양림 속 아웃도어 체험을 통한 배움, 성장, 공존의 가치 실현

   
▲ 용화산 실내 암벽 모습.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충북도교육청(학생수련원)과 함께 충북도 학생들의 현장 체험학습 활성화를 위하여 ‘충북 학생 대상 성장 아웃도어 스쿨’을 국립용화산자연휴양림과 국립방태산자연휴양림에서 운영 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9월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과 휴양림 속 아웃도어 경험을 통해 자라나는 학생들의 성장 발판을 마련하고자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운영 일정은 방태산 1박2일(29∼30일, 12월9∼10일), 용화산 2박3일(12월1∼3일, 12월20∼22일) 총 4회로 참여자는 각 회별 선생님 포함 40명 내외이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진행한다.

아웃도어 스쿨 운영 주요 내용으로는 ▲ 산림 및 등산 교육 ▲ 용화산 실·내외 체험 프로그램 운영(수직 슬라이드, 로프어드벤쳐, 짚라인, 암벽등반 등) ▲ 등산 및 쓰레기 줍기(플로깅) 활동 ▲ 우드버닝 목공예 체험 ▲ 산악 관련 영화 시청 등이 있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이영록 소장은 “코로나-19 및 학업 등으로 인해 스트레스를 받던 학생들이 아웃도어 스쿨을 통해 심신을 회복하고 나아가 미래역량 개발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으며, 내년에는 확대 운영해 더 많은 학생들이 참여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