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교육
‘과학기술데이터 전문 인재 양성’ 위해 ‘합심’KISTI·목원대, 학·연 네트워크 강화 업무협약 체결

   
▲ 13일 오전 KISTI 대전본원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학·연 네트워크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KISTI와 목원대 관계자들이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목원대학교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과 함께 과학기술데이터 전문 인재 양성에 나선다.

목원대는 13일 KISTI 대전본원에서 과학기술데이터 인프라 확산과 미래인재 양성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ISTI·목원대 간 업무협약은 대전 소재 정부출연연구기관과 대학 간의 상호교류라는 관점에서 지역인재 양성에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양 기관은 ▲학술 활동·인재 양성 등을 위한 과학기술데이터 인프라 공동 활용 ▲4차 산업 등 혁신 기술의 사업화 전문 인력 양성 관련 공동협력 ▲우수 인재 육성을 위한 공동 교육과정·인턴십·멘토링 개발 및 운영 ▲양 기관 보유 기술사업화 관련 데이터·기술·프로그램의 공동 활용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KISTI는 4차 산업 혁신기술 인재 양성을 위해 KISTI가 보유하고 있는 과학기술데이터, 슈퍼컴퓨터, 초고속연구망, 기술사업화 플랫폼 등 데이터 인프라에 대한 공동 활용과 학술 활동, 교육 프로그램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목원대는 강점 분야인 예술·공학, 산업체 연계 교육 등을 활용해 미래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김재수 KISTI 원장은 “KISTI와 목원대의 이번 상호협력이 학·연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미래 주도 우수 인력 양성의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우수한 인재들이 빠르게 변화하는 외부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교육에서부터 기술사업화까지 KISTI가 보유한 과학기술데이터 인프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혁대 목원대 총장은 “연구원과 대학의 협력을 통해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우수 인재를 육성하는 것이 지역산업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것”이라며 “미래 과학기술데이터 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KISTI에서 김재수 원장과 조민수 부원장, 이혁로 과학기술디지털융합본부장, 안부영 과학데이터교육센터장, 이석형 융합서비스센터장 등이 참여했다.

목원대에서는 권혁대 총장과 서용호 대학일자리플러스본부장, 전영주 입학처장 등이 참석했다. 

김명중 기자  kimmj258 @hanmail .net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