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미담
새해맞이, 전의면으로 모이는 따뜻한 손길영신㈜, 경로당에 2000만 원 물품 후원…라면 96박스 익명 기부도

   
▲ 익명의 독지가가 기탁한 라면.

새해를 맞이해 세종특별자치시 전의면(면장 이은일)으로 소외 이웃을 위해 각계각층의 성금과 후원물품이 연이어 도착하고 있다.

지난 13일 전의면에 소재한 농업회사법인 영신㈜는 전의면 노인들을 위해 경로당 16곳에 생활필수품을 전달해달라며 성금 2000만원을 기탁했다.

또한, 같은 날 익명의 독지가가 어려운 이웃에게 사용해달라며 라면 96박스를 보내기도 했다.

지난해 12월 진행한 ‘찾아가는 읍면동 순회모금행사’에서는 한국콜마, 서창산업, 새롬테크, 안디옥기도원, 전의스크랩, 금광매매상사, 전의면이장단 등 관내 기업·소상공인·단체에서 약 1,100만 원의 성금을 기탁하기도 했다.

이은일 전의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따듯한 도움의 손길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관내 어려운 이웃에 기부자님들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