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수상
유성구,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2명 선정창의성과 전문성으로 민원 해결과 주민 복리 증진에 기여

   
▲ 건축과 정윤호 팀장(좌), 토지정보과 오세연 팀장(우).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창의성과 전문성을 갖고 민원 해결과 주민 복리증진에 기여한 직원 2명을 2021년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최종 선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유성구는 부서장과 구민의 추천으로 적극행정 공직자를 발굴하고 실무심사단 심사를 거쳐 지난 21일 인사위원회에서 건축과 정윤호 팀장, 토지정보과 오세연 팀장을 최종 선발했다.

건축과 정윤호 팀장은 정당 정책홍보를 위한 관행적인 불법 현수막을 합법적인 게시대로 유도하기 위해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유권해석을 받아 관련 조례를 개정하고 체계적인 세부기준을 마련해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경관 조성에 기여했다.

토지정보과 오세연 팀장은 구 소유 공유재산을 재산관리의 효율화 측면에서 파악해 소유권 일치 및 자주재원 확보를 위해 노력했으며,

관련 법률 자문 및 대전시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토지교환 협의를 이끌어내는데 기여했다.

유성구는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선정된 2명에게 인사상 인센티브를 제공해 적극적으로 일하는 공직분위기를 확산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코로나19로 급변한 환경 속에서 창의성과 전문성을 통한 적극행정이 각 분야에서 빛을 발하고 있다”며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고, 이를 실천한 공무원에게는 인센티브 등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