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교육
학교 강점 살리기 프로젝트 ‘별별학교 행복이야기’대전동부교육지원청, 초등 특색있는 교육활동 지원 사업 협의회 개최

   
▲ ‘별별학교 행복이야기’ 업무 담당자 협의회 모습.

대전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고유빈)은 23, 24일 이틀간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특색있는 교육활동 지원 사업 ‘별별학교 행복이야기’ 업무 담당자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별별학교 행복이야기’ 프로젝트는 단위학교의 강점을 살린 교육활동 운영으로 행복한 학교 만들기를 위한 동부교육지원청의 특색 사업이다. 이를 위해 동부 관내 공립 초등학교에 교당 250만원의 예산을 지원해 인성, 기초학력, 환경생태교육 등 학교의 중점사업 및 역점사업 등과 연계하여 자율적으로 운영하도록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의회는 각 학교에서 운영중인 ‘별별학교 행복이야기’ 프로젝트의 중간 모니터링 및 컨설팅을 통해 사업 운영의 적절성을 제고하기 위해 실시했다. 초등 교원 73명이 참가한 이번 행사는 지구별 분임토의에서 각 학교의 운영 내용을 공유한 후 전체협의회를 통해 다른 학교의 운영 내용을 벤치마킹하여 이후 추진 사항을 점검ㆍ보완하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 ‘별별학교 행복이야기’ 업무 담당자 협의회 모습.

동부교육지원청은 이번 협의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향후 단위학교의 특색있는 교육활동이 더욱 내실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역량 강화 워크숍 및 우수 사례 나눔 등을 통해 동부 학교교육의 경쟁력을 향상할 수 있도록 통합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대전동부교육지원청 고유빈 교육장은 “각 학교의 특색을 살린 교육활동 운영을 위해 노력하시는 선생님들께 감사드리며, ‘별별학교 행복이야기’ 프로젝트로 교육공동체 모두가 행복한 학교문화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명중 기자  kimmj258 @hanmail .net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