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민‧관‧학이 함께하는 제17차 금강유역환경포럼금강유역 통합물관리 실현을 위한 물환경 교육 및 홍보 방안 논의

금강유역환경포럼(공동대표 문성호 금강유역환경회의 공동의장, 정종선 금강유역환경청장)이 오는 27일 오후 대전NGO지원센터에서 ‘제17차 금강유역환경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포럼은 금강유역환경회의와 금강유역환경청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금강유역물관리위원회 이상진 공동위원장 등 유역 내 물 전문가 및 지역주민 등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로, 금강의 물관리와 환경보전 방안을 등을 논의하기 위해 2013년에 정식 발족한 후 매년 반기별 1회씩 개최해 왔으며, 이번이 제17차 포럼이다.

이번 17차 포럼에서는 통합물관리 시대에 접어들어, 유역 구성원의 통합물관리에 대한 인식실태를 확인하고 통합물관리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물환경교육과 홍보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할 예정이다.

포럼은 1, 2부로 구성돼 1부에서 금강유역환경포럼 공동대표의 개회사 및 환영사를 시작으로 포럼운영 경과보고, 신규위원 위촉장 전수 행사가 진행되며, 2부에서는 통합물관리 물환경 교육 관련 주제발표*(3건) 후 유역대표 환경단체, 전문가, 금강청 등이 참여하는 패널토론과 참여자 전체 종합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문성호 금강유역환경회의 공동의장(공동대표)은 “기후위기 극복을 위하여, 물환경교육 개념도 통섭적으로 정립되고, 교육 지원체계 및 홍보 방향도 통합물관리를 가능케하는 주민협력과 상호교감을 이루어야 지속가능한 물환경 보전 목적을 달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정종선 금강유역환경청장(공동대표)은 “예상치 못한 가뭄, 홍수와 같은 기후 위기에 직면해 있는 지금, 물이용‧물안전‧물환경을 통합적으로 아우르는 통합물관리 중요성이 날로 부각되고 있다”며 “금강유역환경포럼 등 지역사회와 소통할 수 있는 창구들을 통해 통합물관리에 대한 지역주민들의 인식을 향상시키고 통합물관리 정책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