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세종
최민호 세종시장, 10살 출범둥이들과 입장2012년 출생 어린이 14명과 취임식 입장

10세 출범둥이들과 입장하고 있는 최민호 세종시장.

최민호 제4대 세종특별자치시장이 1일 거행된 취임식에서 2012년 출생한 어린이 14명과 입장하면서 세종시 출범 10주년의 의미를 더하고 있다.

최 시장은 이날 대중교통으로 취임식장에 이동한 후, 취임식 시작에 앞서 2012년 태어난 출범둥이 14명과 취임식에 참석했다.

사전 공모를 통해 선발한 출범둥이 14명은 모두 현재 세종시에 거주하고 있으며, 올해 10살이 된 초등학생들로 2012년 출범한 세종시와 나이가 같다.

이날 참석한 출범둥이 중에는 최 시장과의 특별한 인연을 갖고 있는 어린이가 있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최 시장은 지금으로부터 10년 전, 지인에게 자신의 자녀 이름을 지어달라는 부탁을 받았다.

당시 최시장은 이를 흔쾌히 수락하고 ‘세종시를 빛내라’라는 의미를 담아 ‘세화(世華)’라는 이름을 지어줬다.

10년 전 인연이 세종시 출범 10주년과 맞닿으면서 최 시장과 정세화 어린이가 나란히 입장을 하게 된 것이다.

시 관계자는 “최민호 시장 취임을 축하하고 세종시 출범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출범둥이들과의 입장을 마련했다”라며 “올해 10살이 된 세종시와 어린이들 모두 뜻깊은 시간이 됐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