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방통위, ‘2022 청소년 미디어 페스티벌’ 개최미디어로 소통하는 청소년, 지속가능성에 대해 생각하다

 
▲ 2022 청소년미디어페스티벌 시상식 모습.

세계 청소년의 날(8월 12일)을 맞아 청소년들이 미디어를 통해 지속가능한 지구의 미래를 모색하는 행사가 대전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열렸다.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 이하 방통위)는 대전시(시장 이장우), 시청자미디어재단(이사장 조한규)과 함께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3일 간 ‘2022 청소년 미디어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올해 8회째를 맞는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환경과 인권의 보호 등 ‘지속가능성을 위한 청소년 행동’을 주제로 공모전·토론회·특강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특히 올해 처음 마련된 국제청소년 영상공모전에서는 미국, 프랑스 등 세계 각지의 청소년들이 제작한 지속가능성에 대한 영상 콘텐츠들이 상영(10일~11일)됐다.

12일 열린 시상식에는 정부, 방송사 등 각계 인사가 참석, ‘뉴스제작 경진대회’ 및 ‘숏폼콘텐츠 공모전’ 우수작품을 시상하고, 수상자들에게 축하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뉴스제작 경진대회’에 참여한 37개 팀 중 10팀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고 총 74개 작품이 경쟁한 ‘숏폼콘텐츠 공모전’에서는 ‘꿈’(대상)을 비롯한 총 8편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시상식에 참여한 한상혁 위원장은 “이번 행사는 우리 청소년들이 자신의 성장 뿐 아니라 인류가 더불어 사는 방법을 깊이 고민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우리 미래세대가 미디어를 통해 국경을 뛰어넘는 공감과 연대의 경험을 쌓아가도록 생애주기별 미디어교육 등을 통해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위원장은 이날 시상식을 마치고 ㈜대전방송(TJB)를 방문하여 이번 집중호우 관련 지역 재난방송 실시현황을 점검하고 제작진 및 관계자와 간담회를 가졌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