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유성소방서, 비닐하우스 화재예방대책 추진겨울철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3주간 실시

 
▲ 비닐하우스 화재 안전수칙.

유성소방서는 다음 달 10일까지 주거용, 비주거용 비닐하우스에 대한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노은동, 구룡동과 같은 유성지역 비닐하우스에서 화재가 잇따라 발생해 사전 위험요소를 제거하여 인명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유성소방서는 비닐하우스 34개소에 대한 출동로 확보훈련과 거주자 안전교육, 화재예방 안전매뉴얼 보급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점검 과정에서 추가로 설치된 비닐하우스 현황을 파악, 더욱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비닐하우스는 건축재료, 난방, 취사 등 환경적으로 화재에 취약하고, 화재발생 시 급격한 연소확대로 초기대응이 곤란, 소방차량의 신속한 접근과 원활한 소방활동이 어렵다는 문제가 있어 사전예방과 초기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유성소방서 관계자는“화재발생 위험성이 높은 비닐하우스를 대상으로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해, 다가오는 겨울철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