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다문화가족 학령기 자녀 지원책 모색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도 최초 결혼이주여성 위원장 선출

 
▲ 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 모습.

충남도는 지난 22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를 개최하고, 다문화가족 학령기 자녀 지원 정책을 모색했다.

다문화정책자문회의 위원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회의는 위원장 선출, 위원별 정책 제안 설명, 토론 및 자문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위원장은 청양군 가족센터에서 이중언어코치로 활동하고 있는 사사끼사쯔끼 위원이 선출됐다.

도 자문회의 가운데 결혼이주여성이 위원장으로 선출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 사사키사츠키 위원장.

위원장 선출에 이어 진행한 정책 제안 설명에서 위원들은 ▲다문화가족 자녀 이중언어 학습지 지원 ▲다문화가족 자녀 멘토-멘티 사업 운영 ▲부모 나라 문화 체험 프로그램 운영 ▲외국인 학령기 자녀 돌봄센터 운영 등을 제시했다.

도는 이번 회의에서 논의한 내용을 검토해 도정 반영 방안을 모색하며, 수요자 중심의 정책을 수립‧추진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다문화가족 자녀들이 우리 사회 일원으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학습이나 정서적인 지원 정책을 확대 추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다문화정책자문회의는 다양한 출신 국가의 외국인 주민을 공개 모집해 15명으로 구성한 도 자문기구다.

이들은 현장 의견을 도에 전달하는 파트너로, 수요자 중심 정책 및 사업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