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문화 예술
“생명의 뿌리 ‘인삼’ 가치 재조명 기회”김태흠 지사, 30일 ‘제40회 금산인삼축제’ 개막식 참석

 
▲ 제40회 금산인삼축제 개막식 모습.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30일 금산세계인삼엑스포 광장에서 열린 제40회 금산인삼축제 개막식에 참석해 축제 개최를 축하했다.

금산인삼축제는 30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다음달 10일까지 11일간 금산군 일원에서 개최되며, 체험·경연·공연·전시·학술·교역 등 다양한 행사 및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주요 행사는 ▲인삼제전 ▲인삼 캐기 체험 ▲인삼저잣거리 ▲케이(K)-트롯대전, 케이(K)-드라마 주제곡(OST) 콘서트 등 40주년 특별 공연 ▲금산인삼케이팝(K-pop)콘서트 ▲전국 금산인삼 창작동요대회 ▲전국 시니어 청춘 페스티벌 ▲금산인삼 직거래 장터 ▲착한가격 알뜰장터 ▲국제인삼교역전 등이다.

   
▲ 제40회 금산인삼축제 개막식 모습.

또 부대행사로 블랙 이글스 에어쇼, 어르신 한궁대회, 건강 토크 콘서트 등도 실시할 계획이다.

김 지사와 박범인 금산군수, 도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개막식은 식전공연, 개회, 개막 선언, 개막 미디어 퍼포먼스, 축하공연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최근 고령인구 증가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건강에 관한 관심이 커지면서 세계 인삼시장은 계속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라면서 “인삼축제를 통해 1500년을 이어온 생명의 뿌리 인삼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새롭게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제40회 금산인삼축제 개막식 인사말 중인 김태흠 충남도지사.

이어 김 지사는 “다음달 금산군 진산면에 설치하는 충남 남부출장소에는 서기관급을 소장으로 3개 과에 12명의 직원이 근무하게 될 것”이라면서 “남부출장소에 인삼약초산업 전담 부서를 설치해 제2도청사로 주민의 민원뿐 아니라 지역 발전을 힘차게 이끌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