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대전
이장우 대전시장, 설 연휴 첫날 주요시설 현장방문서부소방서,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시내버스 기점지, 유성지구대 등 찾아

   
▲ 서부소방서.

이장우 대전시장은 설 연휴 첫날인 지난 21일 서부소방서,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충대농대 시내버스 기점지, 유성지구대를 찾아 시설관리와 근무상황 등을 점검하고 비상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시장은 첫 방문지로 서부소방서를 찾아 명절 연휴기간 시민 안전을 위해 최일선 현장에서 고생하는 소방공무원들을 격려했다.

이 시장은 연휴기간 취약시설에 대한 순찰 강화와 현장대응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고, 휴일에도 쉬지 못하고 근무중인 소방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

   
▲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이어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해 시설관리 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으며, 명절 준비에 한창인 상인들과 시민들을 만나 명절 인사를 나누었다.

충대농대 시내버스 기점지로 자리를 옮긴 이 시장은 운수업체 종사자 근무환경을 점검하고 연휴 기간 시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운행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 충남대 농대 시내버스 기점지.

현장에서 운수종사자들은 안전운행에 필요한 기점지 시설개선과 근로여건 개선을 건의했으며, 이 시장은 올해 상반기 중 화장실 등 편의시설 개선 지원을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명절기간 유성장날과 유성터미널 이용자로 인하여 근무에 어려움이 예상되는 유성지구대를 방문해 교통관리와 범죄예방에 힘써줄 것을 당부하고, 직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 유성지구대.

이장우 대전시장은 “설 연휴 시민들이 편안한 명절을 날 수 있도록 촘촘한 대응체계를 확립하고, 시민 안전에 빈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 여러분 모두 가족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 보내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8개 분야 67개 시책의 설맞이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추진하고 있으며, 8개 반 430명이 연휴기간 비상근무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