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경제
‘우수건축자산 및 한옥 등 지원사업’ 첫 시행대전시, 이사동 건축자산진흥구역 내 한옥 건축 시 최대 3천만 원 지원

대전시가 우수건축자산을 비롯한 한옥 건축 등의 보전․활용 및 조성을 위해 ‘우수건축자산 및 한옥 등 지원사업’을 올해 처음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우수건축자산으로 등록된 건축물과 이사동 건축자산 진흥구역 내 한옥 등에 대한 공사(신・증・개・재축 및 리모델링) 비용의 1/2 범위 내에서 최대 3000만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신청은 2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대전시 건축경관과에서 접수하며, 신청은 예산(6000만 원) 소진 시까지 진행한다.

대전시 건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원 여부 및 지원금액을 결정하며, 공사가 완료되면 보조금을 지급한다.

신청서식과 자세한 내용은 대전광역시 홈페이지(https://www.daejeon.go.kr)≫행정정보≫공보(고시공고)≫ 공고에 게시된 ‘2023년 우수건축자산 및 한옥 등 지원사업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대전시 건축경관과(☎042-270-6423)으로 문의하면 된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