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국립자연휴양림 산림교육 운영사업 본격 착수고품격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을 위한 숲해설·유아숲지도사 운영사업 시작

   
▲ 산림교육 운영 모습.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3월 중순부터 12월까지 약 40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국민들에게 고품질 산림교육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휴양림 이용객 및 국민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산림교육서비스는 사회적 약자 및 유아·청소년·일반인 등 수혜 대상별 맞춤형으로 제공될 예정이며, 국립자연휴양림의 시설 및 산림자원을 십분 활용하여 숲해설·목공예프로그램 등 다양한 산림문화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양질의 산림교육서비스 제공과 민간시장 활성화를 위하여 ’17년부터 민간 산림복지전문업에 본 사업을 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대응하여 체험 키트 개발 및 SNS 콘텐츠 제작 등 비대면 방식 운영에도 힘써 국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코로나 이후 산림휴양?복지 활동 수요가 급격하게 증가할 것’이라며, “국민들께서 주시는 많은 관심과 기대 속에 올해도 양질의 프로그램을 확대 제공하여 국민들의 지친 몸과 마음이 회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