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위기가구발굴단 ‘중구복지돋보기’ 업무 협약 체결중구, 서대전우체국, 중구의사회, 중구한의사회, 중구치과의사회, 중구약사회

   
▲ 지난 17일 중구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위기가구발굴단 ‘중구복지돋보기’ 업무협약식.

대전 중구는 17일, 주민생활과 밀접한 서대전우체국, 중구의사회, 중구한의사회, 중구치과의사회, 중구약사회와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중구복지돋보기’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중구복지돋보기’는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으로서 중구를 더 꼼꼼하게 살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신고하는 인적 안전망을 의미한다. 위기가구 발견 시 신속하게 신고하고, 복지정보를 제공하는 메신저 역할을 수행한다.

협약에 따라 ▲구청은 홍보물 제작·배포, 교육 ▲협약기관은 위기가구 발굴·신고 활동 ▲ 동 행정복지센터는 신고된 대상자를 찾아가 상담하고, 공적 급여나 민간자원 연계 등을 적극 지원한다.

김성택 서대전우체국장은 “사회적 위험에 놓인 가구를 조기 발굴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광신 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위기에 처한 사람을 한 명이라도 더 지원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협약기관 외에도 지역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우리 주변 이웃들을 살피고, 위기를 알려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중구를 만드는데 함께 힘써달라”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