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충남 서천 산불발생..2시간 50여분만에 주불 진화산림당국 산불진화헬기 14대, 산불진화대원 116명 투입하여 진화

   
▲ 충남 서천 산불발생 현장 모습.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0일 오후 2시 19분 충남도 서천군 마산면 요곡리 산 46 일원에서 발생한 산불을 2시간 51분만에 주불진화 완료했다고 밝혔다.

산림당국은 산불진화헬기 14대(산림청 10, 국방부 2, 지자체 1, 소방청 1), 산불진화장비 22대(산불지휘·진화차 10, 소방차 12), 산불진화대원 116명(산불재난특수진화대 등 62명, 공중진화대 16, 산림공무원 7, 소방 31)을 긴급히 투입하여, 오후 5시 10분에 산불 진화를 완료했다.

현장에는 강한 바람(서남서풍, 순간풍속 9m/s)이 불어 산불진화헬기를 집중 투입하여 총력 대응하였고, 산불 영향구역은 약 12ha 정도 로 추정되나, 정확한 피해면적은 정밀조사하여 집계할 예정이다. 또한 한때 주민 4가구 5명이 긴급 대피하기도 하였으나 가옥 및 시설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

아울러, 앞서 충남 서천군 판교면 흥림리 산 91-8에서 13시 19분 발생한 산불도 2시간 10여분 만인 오후 3시 38분에 주불진화 완료했다. 해당 산불은 산 정상부에서 발화했고, 입산자 실화로 추정되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산림당국은 진화가 완료됨에 따라 산림보호법 제42조에 따라 산불조사를 실시하여 산불의 정확한 원인 및 피해면적 등을 면밀히 조사할 계획이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와 충남도 산불방지대책본부는 “현장의 산불이 재발되지 않도록 잔불진화와 뒷불감시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건조한 날씨와 함께 국지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산불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산림으로부터 100m 이내에서 농업부산물 및 쓰레기소각 등 불법 소각행위 단속을 강화하고 적발 시 엄중히 처벌할 것으로, 산불 예방을 위해 국민여러분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