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교육
대전교육공무직원 채용시험 1362명 응시역대 최대 채용규모, 1차 필기시험 시행...교육복지사 43대 1 기록

   
▲ 대전교육공무직원 채용시험 모습.

대전시교육청은 금년 교육공무직원 채용에 역대 최대 인원인 612명을 선발 예정으로, 두 번에 걸쳐 실시한 1차 필기시험 결과 지원자 1769명 가운데 총 1370명이 응시했다고 밝혔다.

20일 최종 집계된 1차 시험 응시율은 77.44%로, 교육복지사가 1명 모집에 43명이 응시하여 43대 1의 최고경쟁률을 보였으며, 직종별 경쟁률은 ▲교육복지사 43:1 ▲돌봄전담사 25.5:1, ▲특수교육실무원 13.8:1, ▲취업지원관 15:1, ▲체험해설실무원 8:1, ▲조리원 1.6:1, ▲전문상담사(117센터) 4:1, ▲전문상담사 2.8:1, ▲수련지도원 4:1, ▲당직실무원 0.4:1, ▲청소실무원 1.2:1이다.

1차 시험은 인성검사 50%, 직무능력검사 50%로 평가하고, 조리원, 당직실무원, 청소실무원은 인성검사로만 평가한다.

대전시교육청은 오는 31일 1차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를 시작으로, 2차 면접시험을 거쳐 7월 중 최종합격자를 발표하고 오는 9월부터 순차적으로 일선학교와 교육행정기관에 배치할 예정이다.

   
▲ 대전교육공무직원 채용시험 모습.

대전시교육청 오광열 행정국장은 “금년 교육공무직 채용은 역대 최대 인원으로 대전교육가족으로 함께할 역량을 갖춘 우수인력이 많이 지원한 것으로 보인다”며 “공정하고 객관적인 채용 절차가 이루어져 성실하고 열정을 가진 인재를 선발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관계 기관과 연계하여 자가격리자에게 응시 기회를 보장하고,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하는 등 정숙한 시험장 분위기 조성을 위해 노력하였다”고 덧붙였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