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미담
한남대 학생들에게 사랑 담긴 ‘따뜻한 아침밥’새로남교회 오정호 목사 2000만원 기부

   
▲ ‘천원의 아침밥’을 위해 새로남교회 오정호 담임목사 2000만원 기부 모습.

“지역사회에 대학생들에게 따뜻한 아침밥을 제공하는 기부 문화가 확산되길 소망합니다.”

한남대가 대전지역 사립대 가운데 처음으로 학생들을 위한 ‘천원의 아침밥’을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새로남교회 오정호 담임목사가 2000만원을 기부금을 쾌척했다.

25일 오전 11시30분 오정호 목사는 한남대를 방문해 이광섭 총장에게 ‘천원의 아침밥’을 통해 학생들에게 사랑을 베푸는데 동참하겠다며 2000만원을 전달했다.

새로남교회는 그동안 한남대에 학생 장학금을 비롯해 많은 기부를 실천해왔으며 누적액이 1억4200만원에 이른다.

한남대는 4월부터 자체 예산을 투입해 학생들에게 ‘천원의 아침밥’을 제공하기 시작했고, 5월부터 농림축산식품부의 일부 예산을 지원받고 있으나 지속적인 천원의 아침밥 제공을 위한 기부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한편, 비용 부담에 아침식사를 건너뛰던 학생들은 ‘천원의 아침밥’을 환영하고 아침 식사 인원이 증가하고 있다.

이광섭 총장은 “가장 먼저 기부에 참여해주신 새로남교회 오정호 목사님께 감사드린다”며 “오 목사님의 기부가 마중물이 돼 더 많은 학생이 아침밥을 먹고 공부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