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경제
전통시장 제수품으로 한가위 안녕하심 키트 전달대전시, 자원봉사센터와 10개 기업 200세트 한부모・다문화가정에 전달

 

   
▲ ‘한가위 안녕하심’ 키트 전달식 모습.

대전시는 20일 추석 명절을 맞아 신도꼼지락시장에서 구매한 제수품 등을 지역의 소외된 이웃에게 나누어주고 사랑을 전달하는 ‘한가위 안녕하심’ 키트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를 위해 대전시와 사회공헌 협약을 맺고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하는 10개 기업과 기관(한국조폐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 대전충남지역본부, 한국특허기술진흥원,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 KT 충남․충북광역본부 대전지사, 한국에너지공단 대전충남지역본부, 한국가스기술공사, 대전도시공사, 신협중앙회, IC Food)에서 마음을 모아 2700여 만 원을 후원했다.

신도꼼지락시장 상인회(회장 백호진)도 제수용품(쌀, 과일, 한과) 등 20여 가지 신선한 먹거리를 구매에 힘을 보탰다.

행사장에서는 후원 기업체의 임직원과 자원봉사자들이 모여 전통시장에서 구입한 물품으로‘한가위 안녕하심 키트’ 200세트를 만들고,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서 지역의 한부모 및 다문화 가정에 전달했다.

   
▲ ‘한가위 안녕하심’ 키트 전달식 모습.

이장우 대전시장은“한가위를 맞아 뜻깊은 행사에 도움을 주신 기업과 기관, 전통시장 상인분들께 감사드리며, ‘한가위 안녕하심 키트’로 전달될 사랑과 응원이 모두에게 마음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는 위안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