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경제
추석맞이 농·수산물 및 지역상품 직거래장터 운영대전시, 26, 27일 시청 남문광장에서 10~20% 저렴하게 판매

대전시는 추석 명절을 맞아 오는 26, 27일 이틀간 시청 남문광장에서‘우수 농·수산물 및 지역상품 직거래 큰장터’를 개장한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유통단계를 축소하여 시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줄이고, 도·농 간 상생의 공간으로 마련된다.

시청 남문광장에서 이틀간 진행되는 직거래장터에서는 82개의 농가 및 업체가 참여한다. 특히, 이번 추석에는 대전지역을 비롯한 옥천군 등 인근 8개 시·군이 참여하여 지역에서 생산되는 사과, 배, 밤, 포도 등 우수한 제수용품을 시중 가격보다 10~20% 이상 싼 가격에 판매한다.

또한, 사회적·마을기업 및 우수 중소기업 제품도 함께 전시·판매하여 품목을 다양화하고 제품의 우수성을 함께 홍보할 계획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 농업인들을 돕고 시민들이 믿을 수 있는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며 “장터에서 추석 명절을 맞아 훈훈한 정을 함께 나누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터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 농생명정책과(270-3813)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