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삶&휴식 여행
“안전한 덕산도립공원에서 가을정취 느껴요”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계단 및 파손된 로프 교체 등 탐방환경 개선

▲ 덕산도립공원 가야산 가을 전경.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는 다음달부터 ‘탐방환경 개선·정비 사업’을 통해 새단장한 덕산도립공원을 만나볼 수 있다고 22일 밝혔다.

연구소는 지난 6월부터 탐방객의 안전한 산행을 위해 탐방로 보수 및 경관 개선, 벤치 교체 등 쾌적한 탐방로 조성 사업을 추진 중이다.

정비 구간은 가야봉(3-2, 9번 탐방로) 및 옥양봉(3-1, 3-2번 탐방로) 등으로, 탐방객들이 즐겨 찾아 파손이 빈번하게 일어나는 구간을 중심으로 선정했다.

옥양봉 인근 탐방로는 데크 계단의 경사를 완화하고, 파손된 로프 등을 교체해 탐방객들이 보다 수월하고, 안전하게 등반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백동열 도립공원과장은 “가야산과 덕숭산의 아름다운 가을 정취를 느끼려는 탐방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철저하게 정비를 진행 중”이라며 “전국에서 오는 탐방객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산행을 위해 탐방환경 개선 사업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