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교육
국립대 최초 ‘2023 아그리테크니카 하노버’ 에 출품충남대, 김용주 교수 ‘110kW 수소 트랙터 핵심부품’ 출품

   
▲ 김용주 교수 ‘110kW 수소 트랙터 핵심부품’ ‘2023 아그리테크니카 하노버’에 출품.

충남대학교가 국립대학 최초로 농업 기계 및 장비 분야 최대 규모 전시회 ‘독일 하노버 국제 농기계 전문 박람회(AGRI TECHNICA Hannover)’에 기술을 출품했다.

2023 독일 하노버 국제 농기계 전문 박람회가 11월 12일~18일, 독일 하노버 Messegelände에서 개최된 가운데 충남대 바이오시스템기계공학과 김용주가 ‘110kW 수소 트랙터 핵심부품’을 출품했다.

김용주 교수는 이번 박람회에 수소 트랙터의 에너지원으로 내연기관을 대체하는 수소연료전지, 트랙터의 수동변속기를 대체하는 모터 기반 e-Powertrain, 수소 트랙터를 제어하고 자동 조향 등 편의 성능을 구현하는 최첨단 조작장치를 출품했다. 또, 이번 출품에는 김용주 교수와 연구 협력 중인 현대모비스, 디아이씨, 긴트 등의 국내 기업도 함께 참여했다.

김용주 교수는 “이번 박람회 참가를 통해 향후 트랙터의 패러다임이 내연기관에서 전기 구동 나아가 수소 연료전지 등 친환경 에너지원을 장착한 트랙터로 전환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친환경 농기계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김용주 교수는 충남대 산학협력단장을 맡고 있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사업화진흥원이 지원하고 충남대에서 수행하는 ‘지역산업연계 대학 Open-lab 육성지원 사업’의 사업책임자로 오픈랩과 기업 간의 기술지도, 기술인력지원, 공동 R&D 및 기술이전을 추진해 상생적인 산학협력 모델을 설계하고 있다.

한편, ‘AGRI TECHNICA’는 1985년 프랑프푸르트에서 처음 개최된 이후 2년마다 개최되는 농업 기계 및 장비 분야의 최대 규모의 국제 전시회로 농업 기술 선도 전시회와 에너지 절약을 위한 혁신적인 제품, 첨단 솔루션 및 신기술 전시 등이 진행된다. 올해는 2,750여 개의 참가기업과 40만 명의 업계 관계자들이 참여해 농기계 분야 컨퍼런스, 위크샵 및 포럼 등 300개 이상의 국제 이벤트가 진행됐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