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정치
대전시의회 이상래 의장, 판암근린공원 현장 점검“여가시설 확충으로 원도심의 정주여건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 판암 근린공원 조성 현장을 방문한 대전시의회 이상래 의장.

대전시의회 이상래 의장은 21일 시민 공원조성 5개년 계획에 따라 추진중인 판암근린공원 조성현황을 점검하기 위해 대전시 도시공원과장, 동구 공원녹지과장과 함께 현장을 방문했다.

현장을 둘러본 후 이상래 의장은 “아름답고 쾌적한 공원 조성으로 시민의 여가활동 증진과 함께 원도심 정주여건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업계획에 맞게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 판암 근린공원 조성 현장을 방문한 대전시의회 이상래 의장.

판암근린공원 조성사업은 2만 6409㎡ 규모로 2020년 기본설계를 시작하여 2024년 11월 공사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가든갤러리, 숲속놀이터, 커뮤니티마당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