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대전
대전시소 시민제안 빅데이터 분석 결과 공개2년(2022~2023) 연속 교통분야 제안 가장 많아

▲ 대전시소 빅데이터 분석결과_카드뉴스.

대전시는 2023년 시민정책제안 플랫폼 대전시소에 등록된 시민제안을 키워드 중심으로 빅데이터 분석한 결과를 공개했다.

2023년 등록된 시민제안은 14개 분야 1991건으로 2022년 대비 73% 증가했고 월별 시민제안 변화추이는 시민체감형 이벤트를 진행한 4월과 10월에 급격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민제안 빅데이터 분석 결과, 교통분야(공감수 662, 22.98%) 제안이 가장 많았고, 안전분야(공감수 600, 20.83%), 청소년분야(공감수 419, 14.54%), 환경분야(공감수 378, 13.21%)가 그 뒤를 이었다.

분야별 주요 키워드로 연결한 시민 의견을 살펴보면 △교통분야는 버스 배차시간, 타슈이용 △안전분야는 킥보드 안전, 오토바이 단속 △청소년분야는 청소년 문화향유 및 프로그램 △환경분야는 탄소중립 포인트, 거리 쓰레기통 설치 △복지분야는 반려동물문화 △경제과학 분야는 대전사랑카드 등이 언급됐다.

▲ 대전시소 빅데이터 분석결과_카드뉴스.

공감을 많이 받은 제안은 △LH전세사기 혐의로 구속 중인 ㄱㅇㅅ과 그 관련인들을 적극 수사해주세요(공감수 406) △아이들의 마음을 존중해주세요! 노키즈존으로 알아보는 아동권리(공감수 175) △도안 갑천 생태호수공원 공원뷰를 되살려주세요(공감수 122) △아동권리옹호 활동을 통해 아동이 정책에 참여할 수 있는 대전광역시를 만들어주세요(공감수 117) △유성여자고등학교 앞 버스정류장에 오는 버스 종류를 더 늘려주세요(공감수 106) 등이 많은 공감을 받았다.

김영진 대전시 소통정책과장은 “시민 제안 건수와 댓글 수가 예년에 비해 증가했지만, 여전히 더 많은 시민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한 때”라며 “제안을 직접 올리지 않더라도 꼭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제안에 공감을 누르는 것만으로도 시민 정책 참여에 큰 기여를 하는 것이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