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대전시, 설 연휴 산불 대비 현장점검 실시산불취약지역과 무인 감시카메라 등 장비 점검

   
▲ 설 연휴 산불 대비 현장점검 모습.

대전시는 봄철 산불 조심 기간을 맞아 2월 1일부터 산불방지 대책본부를 설치하고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다.

시는 설 연휴를 앞둔 8일 성묘를 위한 입산객 증가로 산불 발생 위험이 예상됨에 따라 산불 예방 현장점검을 진행했다.

정해교 환경녹지국장을 비롯한 산불감시원과 진화대원 210명은 이날 연휴 동안 성묘객 증가와 쓰레기 소각으로 산불 발생 우려가 높은 취약지 중심으로 감시를 강화했고, 132대의 산불 무인 감시카메라와 15대의 드론 장비 등을 점검했다.

정해교 대전시 환경녹지국장은 “산불 예방은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가 중요하다. 설 연휴 기간 건조한 기후로 산불 조기 발생 비율이 높아질 수 있어 성묘객 등 입산객 모두가 산불 예방에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자헌 기자  ccrc378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