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매일룸 사회
대덕구, 대전시 최초 ‘지방세 체납액 카카오톡 알림 서비스’ 시행종이 송달 대비 43.5% 예산 절감·납세 편의 증진·체납액 징수율 제고 등 기대

▲ 스마트폰 전자고지 서비스 홍보뉴스카드.

대전 대덕구가 대전시 최초로 카카오톡 알림톡을 활용해 체납안내문을 발송한다고 밝혔다.

대덕구에 따르면 지방세 소액체납자를 대상으로 시행하는 이번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는 카카오톡 메신저를 활용해 종이 고지서를 발송하는 데 소요되는 예산을 절감하고, 납세자의 납부 편의 증진을 위해 시행한다.

특히 구는 종이 송달 대비 예산 43.5%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주소 불일치로 인한 우편물 분실 문제 해소는 물론, 본인인증을 통해서만 체납 고지서 및 안내문 열람이 가능해 개인정보 보호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카카오페이 △위택스 △가상계좌 △간편 납부 등 다양한 수단으로 즉시 납부도 가능해 납세자의 편의와 행정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구는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를 하반기부터 세외수입 체납자, 환급금 안내문 등 세무 행정 전반에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최충규 대덕구청장은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를 통해 예산과 자원을 절감은 물론, 체납액 징수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더 쉽고 편리한 납세자 맞춤형 세무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uncle020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